“그런데 국왕 폐하는 내가 여기 있는 줄 어떻게 알았어?”

황한민 0 7,929
토렌트 정보 보기


또 다른 사위인모사 이유가 그런 동탁에게 권했다. 미록밀조를 받았다고는
하나, 그 내용에는이상하고 애매한 곳이 많습니다. 낙양에 들기 전에 표문을
올려 이번 입경이 제명에 의한것임을 널리 알림과 아울러 장군의 충정을 세우
십시오.] 그렇게 되면 대의명분도 서고 의심도 받지 않을 것이니 어렵지 않게 큰
일 을 꾀해 볼 수 있을 것입니다] 사실 그 밀조에 대한의심은 이유뿐만이 아니
었다. 그걸 받은 대부분의 제후 진장들도 환관들들을 주살하기 위해 변방과 주
군의 대군을 도섰으로 부르는,까닭이 도무지 이해가 되지 않았다. 기껏 짐작한
댔자 외척과환관들의 싸움이 다시불붙었구나 싶은 정도였다.따라서 동탁을
뺀 나머지는 선뜻군사를 움직이려 들지 않았다. 그럴 만한힘이 없어서이기도
했지만. 일부는 힘이 있으면서도 자신의 근거지 를떠나 거센 도성의 권력 싸움
에 말려들기 싫어서였다.자칫 그 소용돌 이에 휩싸여 억울한희생이 되느니보
다는 멀리서 형세를관망하며 자신 의 힘이나 길러두자는 생각이들었다. 동탁
못지않은 실력을가지고도 여전히 자신의 근거지에서움직이지 않은 공손찬이
그 대표적인 예였다. 동탁도밀조를 호기로 삼아 군사를 일으키기는 했으나. 명
분이 개운치 않기는마찬가지였다. 그런데 사위 이유가 그렇게 권해오니 됐다
싶었 다. 당장에 좌우를 재촉하여 도성으로 올릴표문을 닦게 했다. <듣기로 천
하의 어지러움과 거스르는일이 그치지 않는 것은모두가 황문의 상시 장양의
무리가 하늘의 떳떳한도를 업신여기고 욕되게 한 탓이라 합니다.신의 생각에
물이 끓어 넘치는 것을 멈 추게 하는 수로는 불붙은 장작을 드러냄보다 나은 게
없고, 또 고름이 든종기를 찢는 것은 비록 아프기는 하나독을 기르는 것보다
는 나을 것 같습니다.이에 감히 신 동탁은 종과 북을울리며 낙양으로 올라가
장양 의 무리를 없애고자 합니다. 사직에 큰다행이고 천하에 큰 다생이고자 할
따름이오니 헤아려 주시옵소서]그리고 날랜 말을 내어하진에게 올리게 했다.
하진은 동탁의 그 같은 표문을 받자 오든대신들에게 보이고 의견을 물었다. 갑
자기 방안의 공기가 무겁고 어둡게바뀌는 가운데 시어사 정태가 일어났다. [동
탁은 승냥이나 이리와 같은 자입니다. 도성에 들게되면 반드시 사람을 해칠 것
입니다] 마침 그곳에 나와 있던 노식도격한 정태의 말을 거들었다. 이 도 동탁
을 잘 알고 있습니다. 겉으로는 착해 보이나마음속 은 검기가 이리와 다름없습
니다. 한번 대궐 안에 발을 들여놓는다면 반 드시 근심과 화가 뒤따를 것입니다.
군사를 멈추고 도성에 들지 않게히 여 새로운 난리가 이는 걸 면하는 편이 있
습니다] 그러나 하진은끝내 그들의 말을 받아들이지 아니하고 동탁을맞을 준
비를 하게 했다. 그러자 정태와 노식이 나란히 벼슬을 버리고 물러나고, 이에 대
신들도 태반이 벼슬길을물러났다. 통탁의 흉포함을 싫어함이 대개 그러하였다.
표문과는 달리 동탁의속셈이 음험한 것은 이내 드러났다. 하진은동탁의 군사
를 맞으러 민지란곳까지 사자를 보냈으나, 동탁은 그곳에 군사를멈추게 하고
더은 움직이지않았다. 아직 대가 무르익지않았다고 헤아린 것이었다. 조용한
도성에 군사를 몰고 들어가 환관들을 죽이다가는 자칫 자신이 되말려 어려운 처
지에 빠질 염려가 있어끼 때문이었다.

Comments

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비추
★★★★ 요청은 요청계시판에올려주세요 ★★★★ 운영자 0 0
★★중국보이스피싱조직 출장선입금 절대이용금지★★ 운영자 0 0
3181 뒤가 궁금한 쥐리는 반사신경 장경모 0 0
3180 동엽신 얼굴 때리는.gif 장경모 0 0
3179 용기에 공감 장경모 0 0
3178 너의 이름은 노 스포 감평 장경모 0 0
3177 어느 대기업 회사의 직원복지 수준 장경모 0 0
3176 김재경 피지컬 장경모 0 0
3175 서울 홀몸어르신에 14년째 365일 우유를 .. 장경모 0 0
3174 불법드론 체포하는 네덜란드 독수리경찰 장경모 0 0
3173 TAEYEON 태연_I Got Love_Music Video 장경모 0 0
3172 [ 보통사람 ] 스틸 공개 - 라미란, 손현주 장경모 0 0
3171 쇼핑몰 대표녀 살벌한 몸매 인증샷 장경모 0 0
3170 송혜교 이진 성유리 한창 같이 어울리던 시절 장경모 0 0
3169 오늘자 뷰군 장경모 0 0
3168 [트와이스]샴푸 광고섭외를 부르는 짤 장경모 0 0
3167 가라도스 스킬좀 봐주세요~ 댓글1 장경모 0 0
3166 미드 &#039;리썰 웨폰&#039; 감상평 채원모 0 0
3165 류뚱 재기여부 함기범 0 0
3164 냄새 없애고 세균 죽이는 양치법 장경모 0 0
3163 매매기 고음 vs 잠시만 안녕 고음 장경모 0 0
3162 스마트폰이 상전 장경모 0 0
3161 솔로들은 한 번 가봐 ㅋ 장경모 0 0
3160 안락사? 존엄사? 복잡한 명칭 모두 아시나요 장경모 0 0
3159 재채기가 안나와서 눈물나는 예린이 장경모 0 0
3158 어렸을때 한번쯤은 장경모 0 0
3157 미드 추천 부탁드리겟습니다.. 함기범 0 0
3156 저스트 코즈 3 프리징 문제 장경모 0 0
3155 XTM &#039; 남원상사 &#039; 예고(신동엽-장동민-김준호) &#039; F학점 공대형 &#039;… 채원모 0 0
3154 저희집 강아지 복순이 영상입니다 ㅎㅎ 장경모 0 0
3153 2020년 한국, 2050 대신 고령층이 &#039;가계소비&#039; 주체로...&#039;과제&#039;… 장경모 0 0
3152 330만개의 레고로 지어진 실제 집.jpg 장경모 0 0

 

마베보증-아쿠아월드
바나나몰-
토렌트1위-마베-